50Days.Me.Alone

Alone | Story

익숙한 아침.

 오늘 아침 눈떠 바라본 벽이 이쁘더라. The wall I woke up to this morning was beautiful.

오늘 아침 눈떠 바라본 벽이 이쁘더라. The wall I woke up to this morning was beautiful.

여행이 시작 1주일 전..

매일 아침 눈뜨면 보이는 침대 옆 벽.

매일 보는 장면인데 오늘은 가만히 누워 벽을 멍하니 바라보았다. 

이 익숙함과 편안함의 얼마나 소중하고 아름다운지 잊고 있었구나..

One week before I start my journey..

This is the wall next to my bed that I wake up to every morning.

I see this wall every day, yet today I just calmly stared at it.

I realize I had forgotten how precious this familiarity and comfort is..
kyo nam시작전, morning